Logger Script

정보

행복한 가정생활에 도움이 되는 콘텐츠를 누려 보세요.

  • 몸 속에 독소가 쌓이는 것을 예방하는 법 7가지

    공유하기

    글자 크기

      현대사회는 우리에게 여러가지의 편리를 가져다 주었습니다. 이제 음식도 요리를 못하더라도 큰 무리가 없이 쉽게 사먹을 수 있는 세상이 되었지요. 그러나 그만큼 각종 화학물질에 노출이 되어 있다는 것이기도 합니다. 잔류농약이 남아있기도 하고, 플라스틱을 일상적으로 사용하게 되면서 환경호르몬에 노출되있기도 하지요. 식탁의 비밀이라는 저서를 쓴 케빈 지아니가 말해주는 독소를 방지할 수 있는 7가지 예방법을 통해 어떻게 해야 조금이라도 독소를 막을 수 있을지 알아볼까 합니다.


     

     

     

    1. 정수필터의 사용

    수돗물은 비교적 안전하다고 하지만, 수돗물을 정수하기 위하여 염소나 불소 등의 화학물질도 함께 들어있습니다. 대부분 먹는 물은 정수기 등으로 신경을 쓰시지만 부작용을 더욱 방지하기 위해서는 싱크대와 샤워기에도 사용하시는 것을 꼭 추천드립니다.


    2. 플라스틱 줄이기

    각종 플라스틱 용기, 캔의 벽면 등에서 BPA 등의 화학물질이 노출되어 있습니다. 특히 미국의 워싱턴대학의 연구팀에서는 BPA 체내수치가 아주 높은 편이라고 발표했습니다. 이 BPA는 우리 몸안의 호르몬 작용에도 영향을 끼치고 특히 태아에게도 악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합니다. 현대 사회에서 플라스틱을 무조건 쓰지 않을 순 없겠지만 최대한 사용을 자제하고 안전한 유리나 자개등의 용기를 사용하셔야 합니다. 플라스틱은 건강에도 이롭지 못하지만, 오랫동안 썩지 않아 지구를 아프게 하는 주 원인이기도 합니다. 매일매일 나오는 플라스틱 쓰레기가 환경오염을 가속화하고 있다고 많은 과학자들은 경고하고 있습니다.


    3. 천연세제의 사용

    청소나 설거지를 할때 우리는 일상적으로 화학세제를 주로 쓰곤 합니다. 그러나 이러한 합성세제에는 방향제 성분, 표백성분까지 들어있곤 하는데요. 이러한 성분은 아무리 깨끗이 헹군다고 하여도 공기 안에 잔여물이 남아있기 쉽습니다. 그러니 무공해 성분의 세제를 활용하고 꼭 필요한 경우를 제외하고는 세제를 사용하지 않는게 좋습니다.


    4. 환기 자주 시키기

    실내에 있다보면 공기가 갇혀 있게 되는데요. 그러다보면 그 공기가 자연히 오염되 있곤 합니다. 대개 여름엔 더워서 에어컨을 켜느라, 겨울에는 춥다는 이유로 창문을 닫고 생활하게 됩니다. 그러나 환기를 자주 시켜서 실내에 신선한 공기를 마실 수 있도록 해야 합니다.


    5. 화장품의 성분 확인하기

    일상적으로 쓰는 화장품에는 각종 화학성분이 들어있곤 합니다. 요즘은 인터넷이나 어플로도 성분을 쉽게 확인할 수 있는 경로가 많이 있습니다. 특히 화장품 성분사전을 통해서도 알 수 있다고 하지요. 또한 이러한 점에 우려를 표하는 목소리가 높아지면서 각종 인증기관도 존재하고 있습니다. 공신력 있는 인증기관에서 검증을 마친 화장품을 사용하시거나 혹은 최대한 화학성분이 적은 화장품을 사용하셔야 합니다.


    6. 무농약 과일, 야채 먹기

    농약을 먹여가며 키운 채소들은 비타민C나 철분등의 영양소도 줄어든다고 합니다. 대부분 우리가 야채를 먹는것은 건강을 위해 일부러 챙겨먹는 경우가 많은데 오히려 악영향을 주는 것이지요. 심지어 맛이나 질도 차이가 난다고 하며 남성의 정력에도 차이가 생긴다고 합니다. 무농약으로 키운 야채, 과일을 섭취하거나 천연살충제를 통해 재배한 농산물을 권해드립니다.


    7. 유기농 식품 먹기

    유기농 농산물은 중금속과 같은 농약의 유입을 막을 수 있는 가장 좋은 방법이기도 합니다. 다만 단점이라면 보관이 어렵다는 점이기도 한데요. 가까운 유기농 마켓을 정해두시고 먹을 양만큼만 소량으로 자주 구매하시는게 좋습니다. 만약 가까운 곳에 없다면 요즘은 온라인 마켓도 잘 되어 있으니 그것도 활용해 보시면 좋습니다.


    이상 행복지기♥ 였습니다.




    #독소 #유기농 #예방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