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ger Script

행복콘텐츠

행복한 가정생활에 도움이 되는 콘텐츠를 누려 보세요.

  • 일상에서 만나는 우리말 바로알기

    일상

    공유하기

    글자 크기

    일상에서 만나는 우리말 바로알기

    우리가 일상생활에서 쉽게 쓰는 말,
    혹시 내가 자주 사용했던 말이
    누군가를 차별하는 말이라면?

    의도적이지 않았더라도
    누군가에겐 차별이 될 수 있는 말을
    행복한가와 함께 알아볼까요?



    ‘소외’란, 어떤 무리에서 기피하여
    따돌리거나 멀리한다는 뜻인데요.
    모두 함께 어울려 살고 있으니까
    소외계층이 아닌 ‘취약계층’으로
    불러야 하는 게 맞습니다.



    현재 ‘조금 일찍 태어난 아기’를
    ‘미숙아(未熟兒)’로 표현하고 있습니다.
    이는 차별적인 언어로
    ‘조금 일찍 태어나다’라는 뜻을
    그대로 반영한 ‘조산아(早産兒)’로
    바꿔 부르도록 시정 제안 중입니다.



    혼자 사는 어르신들은 흔히
    ‘독거노인’이라고 부르고 있습니다.
    ‘독거’라는 뜻에는 감방 하나에 죄수
    한 사람만 홀로 지낸다는 뜻도
    있기 때문에 ‘홀몸어르신’으로
    부르는 것이 좋습니다.

    행복한가는 무관심 속 추위와 배고픔에
    하루하루 버티고 있는 홀몸어르신에게
    건강식을 지원하고 있습니다.



    바른 말, 고운 맘으로
    행복한가와 함께 더 나은 사회를 만들어요^^


    ♥ 행복한가의 모든 콘텐츠는 여러분의 소중한 지지와 후원으로 만들어집니다 ♥

    여유 - A_Quiet_Thought  

    #우리말 #홀몸어르신 #일상


  • 서용칠
    2022-01-05

    삭제

    독거노인이나 혼자사는 사람이 많으니, 혼자 사는 분 이라 부르면 어떨까
    홀로 라는 말은 어딘지 외롭고 고단한 느낌이온다 .
  • 조은새
    2022-01-05

    삭제

    우리들이 일상생활에서쓰는 언어 중에서 좋은말을쓰도록해야하는데 일부 언어가 아직도 잘못된 말과 언어를 사용하고있는데요 차별적인 언어를 쓰지말고 바른말과 좋은말로 쓰도록해야하며 소외가 아니라 취약이며 미숙이 아니라 조산이며 독거가 아니라 홀몸인데요 여러분들은 일상생활에서쓰는 모든언어의 바른말 좋은말을 얼마나 알고있는가요?.. 상대방이 듣기좋은바른말 좋은말 언어를 써야되지않는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