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ger Script

일상나누기 > 소재응모

공모전

특별한 가족이야기를 들려주세요.

  • 당신에게 보내는 마음

    By 장명자

    누구나 그렇게 사는 거라고 생각을 하며,

    그 흔한 사랑표현을 서로가 제대로 해 보지도 못하고

    어쩌다 보니 그렇게 함께한 세월이 39년이나 되었네.

     

    그 중의 5년7개월이 넘는 무정한 세월은

    뇌출혈이라는 병명으로 겨우 사람만 알아볼 뿐인

    말 못하고 누워 지내야만 하는 당신이 되어버렸으니.

     

    아마도 8월이 끝나갈 무렵이었던 것 같아.

    내가 먼저 당신 사랑한다며 하트 만들어 보이니

    쑥스러움으로 살짝 미소를 지으며한 당신의 행동은 

     

    자유롭지 않은 왼쪽손가락을 폈다 오므렸다 를

    몇번이나 반복하며 손가락 하트 모양을 만들어내던..

    그때 생각하면 지금도 코끝이 찡하고 가슴 울컥해져.

     

    점점 그런 기억조차 흐릿해 져가는 당신을 보면

    참으로 마음 아프고 해줄 수 없는 내가 정말 미안해.

    그저 당신이 곁에 있다는 것만으로 고맙기만 하고.

     

    비록 당신이 병상에 있지만 남편으로 또 아빠로서

    우리에겐 든든하고 큰 힘이란 걸 당신 잘 알고 있지?

    여보~힘내자. 그리고 우리 늘 함께하고 같이 가자.

     

    당신에게 보내는 내 마음이야. "사랑해~!!"